[아시아경제 2012.9.14] 통증 전문가들 "척추 통증에 수술치료는 최후의 선택"

2022.11.16 11:34

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]척추에 통증이 생겼을 때는 무조건 수술을 결정하지 말고 약물요법 등 1차치료를 우선 받아보라고 통증전문가들이 조언했다.

대한통증학회는 최근 기자간담회를 열고 “척추수술을 받아도 통증은 언제든 재발할 수 있는 만큼 최후의 선택인 수술을 결정하기 전 다양한 통증치료를 선제적으로 받는 것이 현명하다”고 밝혔다. 학회 측이 통증클리닉을 찾은 환자 60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를 보면, 수술 경험이 있는 환자는 141명으로 23.3%를 차지했다. 이들이 수술을 결심한 이유는 ‘통증이 너무 심해서’가 53.4%로 가장 많았다. ‘팔다리에 마비증세가 와서’란 답은 19%였다.

문동언 학회장(서울성모병원 마취통증학과)은 “일반적으로 척추수술은 통증의 정도가 기준이 되지 않고, 팔다리 마비증세가 있거나 성기능장애, 배뇨장애 또는 2-3개월 비수술 치료 후 통증이 지속될 때 권장된다”고 말했다. 이를 감안하면 수술환자의 19%만이 적절한 선택을 한 것이다.

그럼에도 수술이 많이 이뤄지는 이유에 대해 박지용 보험이사(고려대병원 마취통증학과)는 “수술기법이 발달하고 수술을 전문으로 하는 외과의사들이 병원을 많이 열면서 생긴 현상”이라고 말했다. 또 수술치료가 효과가 빠른 것은 분명하기 때문에 직장 등으로 빨리 복귀해야 하는 사람들이 선호하게 된 이유도 있다고 했다.

이들의 말을 종합하면 목이나 허리에 통증이 생기면 우선 당분간 휴식을 취해야 한다. 통증이 계속된다면 통증치료를 전문으로 하는 병원을 찾아 치료를 받는 게 좋다. 이곳에선 통증을 완화하는 주사나 약물요법을 쓴다.

박 이사는 “염증이 생겨 통증이 나타나는 경우가 흔한데 이는 신경차단술 등으로 조절할 수 있다”며 “젊은 환자는 통증이 심해도 1주일이면 회복이 가능하다”고 했다. 몸의 구조를 바꾸는 수술요법은 다른 치료를 시도한 뒤에도 언제든 선택할 수 있는 것인만큼 최후의 보루로 남겨두는 게 현명하다는 것이다.

 

http://www.asiae.co.kr/news/view.htm?idxno=2012091412104466722
 

댓글 (0)
게시판 전체목록
제목 작성자 작성일
[서울신문 2012.9.17] ‘죽음보다 무서운 병’ 통증
  • 작성자 : 문동언통증의학과
  • 작성일 : 2022.11.16
  • 조회수 : 181
문동언통증의학과 2022.11.16
[서울신문 2012.9.17] 환자 52%가 요하지통 호소
  • 작성자 : 문동언통증의학과
  • 작성일 : 2022.11.16
  • 조회수 : 163
문동언통증의학과 2022.11.16
[아시아경제 2012.9.14] 통증 전문가들 "척추 통증에 수술치료는 최후의 선택"
  • 작성자 : 문동언통증의학과
  • 작성일 : 2022.11.16
  • 조회수 : 177
문동언통증의학과 2022.11.16
[내일신문 2012.9.13] “허리통증, 수술보다 통증치료 먼저 해야”
  • 작성자 : 문동언통증의학과
  • 작성일 : 2022.11.16
  • 조회수 : 187
문동언통증의학과 2022.11.16
[쿠키뉴스 2011.9.29[] 통증환자 10명중 4명 자살충동 경험
  • 작성자 : 문동언통증의학과
  • 작성일 : 2022.11.16
  • 조회수 : 167
문동언통증의학과 2022.11.16
Powered by RainBoard

패스워드 확인

X

전화 & 팩스

tel. 02 535 7500

fax. 02 535 7550

진료시간

평일 09:30 – 18:30

토요일 09:00 – 13:00

공휴일, 일요일 휴진

주소

서울 강남구 논현로 526 (역삼동 668번지)

역삼역 7번 출구 250M, 언주역 6번 출구 370M